본문으로 바로가기

[今酒일기] 생각(12.4)

category 에세이/今酒일기 2016.12.05 16:51

 


 

 

생각을 비우기 위해 노력중이다.

 

악몽을 꿨다.

지푸라기 인형이 된다. 나를 둘러싼 수많은 사람들에게 나는 보이지 않는다. 하나같이 나를 향한 그들의 시선은, 그러나 정확히 나를 관통한다. 나 또한 그런 그들을 보면서 아무런 감정도 느끼지 못한다.

 

뒤늦게 슬픔이 차오른다.

 


 

 

성공.

 

by 벼

 


댓글을 달아 주세요